본문 바로가기

핫이슈

류시원 징역구형"류시원 아내 폭행혐의 8월 구형"류시원 딸 위해 포기 고백

류시원 징역구형"류시원 아내 폭행혐의 8월 구형"류시원 딸 위해 포기 고백

 

류시원 징역구형이라고 합니다~~~~!!!  아내 조모씨 위치추적 및
폭행혐의로 8월 구형이라고 하네요~~~!!!  검찰은 아내를 폭행하고
 아내 차량에 몰래 위치추적장치를 부착한 혐의로 기소된 배우
 류시원에게 징역 8월을 구형했다는 소식입니다.
 검찰은 "피고인(류시원)은 위치정보장치를 상당기간 부착했고,
 피해자가 처벌을 원하고 있다" 라고 구형이유를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류시원 측 변호사는 위치정보 수집 사실을 일부 인정하면서
 "말싸움 과정에서 다소 과격한 표현을 썼을 뿐 폭행한 사실은
 없다" 라며 아내 폭행 혐의에 대해서는 부인했다고 합니다.
그리고, 위치추적장치를 단 것에 대해서는 "(류시원이) 장기간
가족과 떨어져 있어야 하는 직업적 특성상 부인과 딸의 안전을
 지키기 위한 것" 이라고 주장했다고 하네요.
류시원은 최후 변론에서 "연예계에는 미련이 없다"
"딸이 가장 소중하다. 최소한 딸에게 진실을 밝혀야 한다고 생각하고,
 하지도 않은 일을 한 아빠가 되고 싶지 않다" 라고 호소했다고 합니다.  

 

 탤런트 류시원

 류시원; 탤런트, 가수
출생;1972년 10월 6일 (경상북도 안동)
신체;180cm, 70kg
소속사;알스컴퍼니
가족;딸 류현서
학력;동국대학교 연극영화학 학사
류시원 배우자,징역8월 구형,류시원 외도,류시원부인사진,류시원 공판,

 

  

 

 류시원 징역구형"류시원 아내 폭행혐의 8월 구형"

 

 

 

 

 

'

 

 

류시원 징역구형"류시원 아내 폭행혐의 8월 구형"

 


류시원 징역구형이라고 합니다~~~~!!!  아내 조모씨 위치추적 및
폭행혐의로 8월 구형이라고 하네요~~~!!!  검찰은 아내를 폭행하고
 아내 차량에 몰래 위치추적장치를 부착한 혐의로 기소된 배우
 류시원에게 징역 8월을 구형했다는 소식입니다. 

 

 

 


 

 검찰은 "피고인(류시원)은 위치정보장치를 상당기간 부착했고,
 피해자가 처벌을 원하고 있다" 라고 구형이유를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류시원 측 변호사는 위치정보 수집 사실을 일부 인정하면서
 "말싸움 과정에서 다소 과격한 표현을 썼을 뿐 폭행한 사실은
 없다" 라며 아내 폭행 혐의에 대해서는 부인했다고 합니다.
그리고, 위치추적장치를 단 것에 대해서는 "(류시원이) 장기간
가족과 떨어져 있어야 하는 직업적 특성상 부인과 딸의 안전을
 지키기 위한 것" 이라고 주장했다고 하네요.

 

 

 

 

 

 

 

 

류시원은 최후 변론에서 "연예계에는 미련이 없다"
"딸이 가장 소중하다. 최소한 딸에게 진실을 밝혀야 한다고 생각하고,
 하지도 않은 일을 한 아빠가 되고 싶지 않다" 라고 호소했다고 합니다.

 

 

 

 

 

 

 

이렇게, 류시원은 법정에서 딸을 위해서라면 어떤 것이라도
 하겠다라고...딸이 우선인 아빠의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재판 담당판사는 류시원에게 "피고인은 연예인이고 공인인데
 편하게 합의하는 것이 좋지 않나? 그렇게 하지 않는 이유는 뭔가?"
라고 묻자 류시원은 "난 이번 형사재판이 시작되기 전까지
노코멘트로 대응해 왔다. 모두 딸을 위해서다. 그 친구가 내 인생의
 전부인 딸의 친엄마기 때문이다. 억울하고 힘들어도 내가 참은 이유다".
 "하지만 어느새 나는 증권가 찌라시를 통해 외국에 아들까지 있는
사람이 됐고 딸에게도 엄마를 때리고 협박한 아빠가 됐다.
 솔직히 말하면 이제 연예계에 미련 없다. 앞으로 딸을 위해서라면
모든 것을 다 포기할 수 있다. 난 딸을 위해서라면 무엇이든지 할 것이다.
최소한 내가 하지 않은 것에 대해, 딸에게 그런 아빠가 되고 싶지는 않다.
 진심을 봐달라" 라고 억울함을 토로했다고 합니다.

 

 

 

 

 

 

 

 

 

 

 

 

 

 

류시원은 지난 2011년 부인 조씨의 동의없이 차량에 GPS를
 부착하고 부인을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류시원은 이와 관련해 6월 25일 열린 1차 공판에서 류시원은
 "가족의 안전을 염려했기 때문" 이라고 해명했으며,
 폭행은 사실무근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그리고, 류시원은 억울함을 호소하며 지난 6월 조씨에 대해서
 무고와 사기, 비밀침해, 통신비밀보호법 위반 등의 혐의로
 고소장을 접수했으며 출국금지 신청을 하는 등 강경하게
대응하고 있다고 합니다. 다음 공판은 9월 12일 진행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류시원 징역구형"류시원 아내 폭행혐의 8월 구형"류시원 아내 조예나 배우


 류시원 아내였던..조예나는 '황진이'에 출연했던 배우였다고 합니다.
류시원의 아내 조수인씨는 2006년 방송된 드라마 '황진이'에서
 황진이의 기생 동기인 향림을 맡았다고 합니다.

 

 

 

 


류시원 아내 조예나 배우였습니다~~~~!!!

 

 조씨는 당시 조예나라는 이름으로 활동했으며 '황진이'뿐만
 아니라 2005년 개봉한 영화와 몇 편의 CF에도 출연했다고 하네요.
류시원 소속사에서는 "조씨가 연기자였던 사실은 맞다.
하지만 류시원과 결혼 당시에는 연예 활동을 그만둔 상황이었다"
라고 고백하였습니다.

 

 

 

'

 

 

 

 


서로다른 주장이 답답하기만 하네요~~~!!!그래도 결론은..류시원은
법정에서 딸을 위해서라면 어떤 것이라도 하겠다라고 하였습니다.
류시원은 "난 이번 형사재판이 시작되기 전까지
노코멘트로 대응해 왔다. 모두 딸을 위해서다. 그 친구가 내 인생의
 전부인 딸의 친엄마기 때문이다. 억울하고 힘들어도 내가 참은 이유다".
 "하지만 어느새 나는 증권가 찌라시를 통해 외국에 아들까지 있는
사람이 됐고 딸에게도 엄마를 때리고 협박한 아빠가 됐다.
 솔직히 말하면 이제 연예계에 미련 없다. 앞으로 딸을 위해서라면
모든 것을 다 포기할 수 있다. 난 딸을 위해서라면 무엇이든지 할 것이다.
최소한 내가 하지 않은 것에 대해, 딸에게 그런 아빠가 되고 싶지는 않다.
 진심을 봐달라" 라고 딸이 우선인 아빠의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부모의 입장에서 그렇게 이야기하는 모습은 너무 보기 좋네요~
빨리 좋은 결과가 있었으면 좋겠네요~~~!!!

 

손가락 View와 구독에 클릭 부탁 합니다.
로그인은 안하셔도 되구요~저에겐 기쁨 입니다^^*